최종 : 18/12/19 16:56



[今天歷史-9월28일] 民進黨, 한중 첫 정상회담

譚嗣同, 독일-소련 폴란드 분할 조약, 프랑스 5공화국 헌법 승인, 9.28 서울 수복

1986년 9월 28일 페이시핑(費希平) 등 무당적 인사들이 타이베이(台北) 원산반점(圓山飯店)에서 모임을 갖고 민주진보당(民主進步黨,약칭 민진당 )의 창당을 선포했다.
대만성 출신 인사들이 창당한 민진당은 대만 독립을 지향햇다.

민진당은 창당 14년 만인 2000년 총통선거에서 천수이볜(陳水扁) 후보가 승리, 반세기만에 평화적 정권교체를 이룩했다. 이어 2004년 총통 선거에서 선거운동 초기의 열세를 딛고 천수이볜이 재선에 성공, 정권재창출을 이룩했다.

그러나 2006년에 들어서 천 총통의 측근과 친인척의 비리가 잇달아 터지면서 천 총통에 대한 사임압력이 거세졌다. 민진당은 집권 이후 최대 위기에 빠졌다. 그러나 국민당 주석이며 총통후보인 마잉주(馬英九)가 타이베이 시장 시절 특별비 유용혐의로 기소되면서 천 총통은 위기를 가까스로 벗어날 수 있었다.

마잉주에 대한 이러한 기소를 두고 고도의 정치적 계산에 따른 맞불이라는 분석도 나왔다. 재직 중 기소할 수 없는 총통의 비리를 노출시킴으로서 마잉주에 대한 검찰수사의 명분을 제공했고 이를 기소로 연결시킴으로써 ‘클린 이미지’의 마잉주에게 정치적 타격을 가하자는 계산이었다는 것이다. 마잉주는 무죄판결을 받았다.

이러한 민진당의 안간힘에도 불구 2008년 총통 선거에서 마잉주를 내세운 국민당에 패배, 정권을 8년만에 내주어야 했고 2012년총통 선거에서도 마잉주의 재선을 막지 못해 정권 탈환에 실패햇다.

천수이볜 총통은 집권 기간 대만 독립 주장을 노골화하는 바람에 양안 관계가 최악으로 치달았다.

천수이볜은 마잉주를 잡기 위해 자신의 비리를 드러낸 것이 자충수가 되어 마 집권 뒤 뇌물 수수와 공금 횡령 등 혐의로 구속, 재판에 회부됏다. 2009년 종신형을 선고받았으나 후에 20년형으로 감형되였으며 2015년에는 병보석을 연장하는 방식으로 사실상 풀려나 있는 상태다.

민진당은 2016년 1월 총통 선거에서 민진당 후보 차이잉원(蔡英文)이 당선 되어 8년 만에 정권을 탈환햇다. 이에 앞서 민진당은 2014년 말 지방 선거에서지방 정부와 의회를 장악햇으며 2016년 1월 총통 선거와 함께 치러진 총선에서도 과반수 의석을 여유있게 차지햇다. 이로써 민진당은 행정 권력과 의회 권력 그리고 지방정부 권력과 의회권력 모두를 장악하는 창당 30년 만에 가장 득의의 시기를 맞게 됐다. 차이잉원 총통은 중국 역사상 최초로 선출에 의해 국가 원수가 된 첫 여성이다.

1898년 = 자희(慈禧)태후, 즉 서태후의 명령에 따라 변법 개혁을 이룩하려던 담사동(譚嗣同), 양심수(楊深秀), 양예(楊銳), 임욱(林旭), 유광제(劉光第)와 강광인(康廣仁) 등이 베이징 채시구(菜市口)에서 처형당했다.

담사동은 34세, 강광인은 32세, 임욱은 24세, 양심수는 50세, 양예는 42세, 그리고 유광제는 40세였다. 역사에서는 이들 6명을 ‘무술(戊戌) 6군자(君子)’로 부른다.

이들 6군자의 리더격인 담사동은 후난(湖南) 류양(瀏陽) 출신으로 죽음을 앞두고 다음과 같은 절명사(絶命詞)를 남겼다.


간적을 죽이려는 마음을 품었으나 有心殺賊

힘이 없어 하늘로 돌아가네 無力回天

죽어 그 자리를 얻게 되니 死得其所

유쾌하구나 유쾌하구나 快哉快哉


담사동은변법파를 체포하라는 서태후의 명을 받은 위안스카이를 야밤에 그의 집으로 찾아가 도리어 서태후 제거에 앞장설 것을 설득하는 대담한 행동을 벌였다.

위안스카이는 담사동이 돌아간 뒤 양 세력 사이에서 잠시 고민햇으나 결국 서태후 편을 들었다.

세계사 속의 오늘

독일과 소련이 폴란드 분할 점령위한 우호조약을 체결했고(1939), 프랑스가 국민투표를 통해 5공화국 헌법을 승인했다(1958).

우리나라 역사 속의 오늘

국군과 유엔군이 서울을 수복하고 이승만 대통령은 국군에 38선 이북 진격을 명령했으며 (1950), 노태우 대통령이 중국을 방문, 양상쿤(楊尙昆) 국가주석과 사상 첫 한중 정상회담을 가졌다(1992).

2018/09/28 06:10


경제| IT | 사회 | 정치 | 양안 | 문화 | 대만 | 홍콩 | 한중Biz | 한반도 | 인물동정

 
Copyright 2000 ChinaWatch.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