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 : 19/03/25 20:39



EU “화웨이 등 중국 기술기업 리스크 의식해야”

안드루스 안시프 유럽(EU) 집행위원회 부위원장은 7일(현지시간) 부회장 겸 최고재무책임자(CFO)가 캐나다에서 체포당한 화웨이(華爲) 기술 등 중국 기술기업의 리스크를 의식해야 한다고 경고했다.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디지털 단일시장 담당인 안시프 부위원장은 이날 브뤼셀에서 가진 기자회견을 통해 중국 첨단기업이 EU 산업과 안전보장에 위험성을 가져오고 있다는 사실을 우려해야 한다고 밝혔다.

미국과 그 동맹국인 호주, 뉴질랜드, 일본 등은 연달아 안보상 이유 등을 들어 중국제 통신기기와 설비를 정부기관과 군에서 도입하는 것을 배제하는 조치를 취하고 있다.

멍완저우(孟晩舟) 화웨이 부회장이 지난 1일 미국의 요청을 받은 캐나다 당국에 의해 연행됐다. 멍 부회장이 미국의 이란제재를 어기고 불법 금융거래를 했다는 혐의였다.

안시프 부위원장은 중국 기술업체가 중국 정보기관의 협조 요청을 받고 있는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고 전했다.

중국제 반도체가 EU의 기밀을 빼내기 위해서 쓰일 가능성이 크다고 안시프 부위원장은 지적했다.

안시프 부위원장은 "정상적인 보통 사람으로서 우린 이를 두려워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다만 안시프 부위원장은 멍완저우 부회장의 체포와 관련해선 정보를 충분히 얻지 못한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2018/12/08 07:11


경제| IT | 사회 | 정치 | 양안 | 문화 | 대만 | 홍콩 | 한중Biz | 한반도 | 인물동정

 
Copyright 2000 ChinaWatch.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