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 : 21/11/26 23:49



일본, F15 미국 매각...“F35 구입 재원 충당”

"미국 100대 사들여 동남아에 재판매 검토"

일본 정부는 항공자위대가 보유하는 F-15 전투기 일부를 미국에 매각할 방침이라고 닛케이 신문이 24일 보도했다.

신문은 복수의 정부 고위 관리를 인용해 이같이 전하며 그 매각 자금을 일본이 미국에서 최신예 스텔스 전투기 F-35를 추가로 105대 도입하는 원천 자금에 충당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일본이 중고 전투기를 미국에 판매하는 것은 사상 처음이라고 한다.

재정 건전화를 추진하는 일본 정부는 방위비 팽창에 대한 비판에 대응하는 차원에서 미국과 F-15 매각 협상을 벌이고 있으며 기체 수량과 판매액 등 계약 조건을 향후 마무리 지을 예정이다.

항공자위대는 약 200대의 F-15를 주력으로 운용하고 있다. 이중 절반 정도는 탑재하는 전자장비를 경신하는 등 업그레이드를 계속했다.

이번에 매각을 추진하는 것은 설계상 전자장비를 교체하기 어려운 구형 F-15기 100대이다.

일본 정부는 지난 18일 각의에서 구형 F-15를 성능이 월등한 F-35로 교체하기로 결정했다.

F-15는 1980년대 전반 이래 배치에 들어갔으며 구형이라도 부품을 바꾸면 충분히 사용할 수 있는 상태이다.

일본은 F-35 추가분 도입 교섭 중에 미국 측에 구형 F-15 판매를 타진했다.

미일 관계 소식통에 따르면 미국은 구형 F-15를 구입, 공군력이 취약한 동남아시아 등에 재매각하는 방안을 포함해 적극 검토할 의향을 표시했다.

2018/12/24 22:24


경제| IT | 사회 | 정치 | 양안 | 문화 | 대만 | 홍콩 | 한중Biz | 한반도 | 인물동정

 
Copyright 2000 ChinaWatch.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