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 : 21/11/26 23:49



TSMC 7~9월 분기 매출액·순이익 사상최고 호조

세계 최대 반도체 위탁생산사인 대만 TSMC(臺灣積體電路製造)는 14일 2021년 7~8월 분기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16% 증가한 4146억7000만 대만달러(약 17조5115억원)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중앙통신과 연합보(聯合報) 등에 따르면 TSMC는 이날 7~9월 분기 결산에서 세후 순익도 작년 같은 기간보다 14% 늘어난 1562억6000만 대만달러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달러 기준으로 7~9월 분기 매출액은 148억8000만 달러(17조6521억원)으로 지난해 동기에 비해 22.6% 증대했다. TSMC가 예상한 146억~149억 달러와 일치했다.

매출액과 순이익 모두 분기 기준으로 사상최대를 경신했다. 7~8월 분기 매출 순이익률은 37.7%로 높아졌다.

코로나19 충격에서 경제활동이 재개, 경기가 회복함에 따라 반도체 수요가 확대하면서 매출과 순익이 크게 증가했다.

반도체 부족이 장기화함에 따른 수급 핍박으로 반도체 가격이 오른 것도 실적 대폭 향상에 기여했다.

한편 7~9월 분기 TSMC의 출하 제품 비중을 보면 5나노미터(nm) 18%, 7nm 34%으로 5~7nm 첨단공정이 합쳐서 전체 절반 이상인 52%에 달했다.

2021/10/14 22:46


경제| IT | 사회 | 정치 | 양안 | 문화 | 대만 | 홍콩 | 한중Biz | 한반도 | 인물동정

 
Copyright 2000 ChinaWatch. All rights reserved